"누굴 탓하기보다 사고를 당한 내 잘못"

진태현, 오토바이 뺑소니 사고 당해 '뇌진탕 증세' 호소

조광형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6.08.02 18:41:12
  • 메일
  • 프린트
  • 작게
  • 크게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구글플러스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네이버블로그 공유
  • 조광형 기자
  • theseman@empal.com
  • 14년째 '기자'라는 한 우물을 파 온 조광형 기자입니다. 다양한 분야를 거쳐 현재는 연예·방송 전문 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뉴데일리 지면은 물론, 지상파 방송과 종편 등에서 매주 연예가 소식을 전하고 있습니다. 남보다 한 발 앞선 보도와, 깊이 있는 뉴스 전달을 위해 노력 중입니다.



MBC 월화드라마 '몬스터'에서 도광우 역으로 열연 중인 배우 진태현이 오토바이 뺑소니 사고를 당한 사실이 알려져 팬들의 우려를 사고 있다.

진태현은 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지옥 같은 일주일. 자전거를 타다가 오토바이에게 습격을 당했다"며 "어제 방송 후 많은 분들이 걱정하기고 물어보셔서 말씀드린다"는 입장을 밝혔다.

진태현은 "달리는 자전거에서 추락해 온몸이 아픈 상황인데 얼굴은 많이 좋아지고 있다"면서 "잘 걷지 못하는 것과 머리가 아픈 게 제일 심한 증세"라고 말했다.

그럼에도 불구, 대본이 이미 나와 있는 터라 촬영을 강행했다고 밝힌 진태현은 "누구를 탓하기보다는 사고를 당한 제 책임이고, 본인 일처럼 걱정해 주신 감독님과 스태프 여러분께 감사를 드린다"고 밝혔다.

달리는 자전거에서 추락해서 온몸이 아픈 상황이구여. 얼굴은 많이 좋아지고 있고요. 정밀검사했구요 뇌진탕및 뭐...ㅎㅎ 여러 상황이 겹쳤네요.

잘 걷지 못하는거와 머리가 아픈게 제일 심하고요. 대본이 나와있던 상황이라 정신력으로 촬영을 무사히 마쳤습니다.

누굴 탓할거 없이 사고를 당했던 제 잘못이고요. 본인 일처럼 걱정해주신 우리감독님 스텝들 선배님들 동료들에게 감사합니다.

잘 추스려서 몬스터 방송에 차질없이 마무리 잘할게요.


[사진 출처 = 진태현 인스타그램]

  • 조광형 기자
  • theseman@empal.com
  • 14년째 '기자'라는 한 우물을 파 온 조광형 기자입니다. 다양한 분야를 거쳐 현재는 연예·방송 전문 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뉴데일리 지면은 물론, 지상파 방송과 종편 등에서 매주 연예가 소식을 전하고 있습니다. 남보다 한 발 앞선 보도와, 깊이 있는 뉴스 전달을 위해 노력 중입니다.
    관련 키워드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
주간 핫 클릭
정치
사회
연예
글로벌
북한
주소 : (100-120) 서울시 중구 남대문로 5가 120 단암빌딩 3층 뉴데일리(주) | 등록번호: 서울 아00115 | 등록일: 2005년 11월 9일 | 발행인: 인보길 · 편집인: 이진광
대표전화: 02-6919-7000 | 팩스: 02-702-2079 | 편집국: 02-6919-7053,7030 | 광고국: 02-6919-7008
Copyright ⓒ New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