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불가능한 일이었다. 그러나 기적은 이루어졌다

대한민국 탄생, 기적의 시대, "Miracle Years"

한국사 바로 알리기 미주본부, 만화 건국사 "The Birth Of Korea, Miracle Years" 발간

뉴데일리 편집국 | 최종편집 2017.04.12 16:57:06
  • 메일
  • 프린트
  • 작게
  • 크게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구글플러스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네이버블로그 공유

대한민국 탄생, 기적의 시대
THE BIRTH OF KOREA, MIRACLE YEARS, 1945~1948

언제나 역사를 움직이고 선도해 나간 국가와 민족은 건국 주역들(Founding Fathers)을 기억하고 그들에게 감사할 줄 아는 민족이었습니다.

여러분은 행복을 행복을 느끼지 못할 정도로 자유와 풍요가 흐르고 젊음이 뛰는 여러분의 조국 대한민국을 얼마나 알고 있습니까?

다른 일류 국가들처럼 우리 역사에도 피와 눈물과 땀으로 얼룩진 고난의 발자취가 서려 있습니다.

이 고난의 역사를 모르면 대한민국의 진정한 가치를 이해할 수 없습니다. 건국의 가치를 올바로 이해하지 못한다면 조국을 사랑하는 마음이 생겨나지 않습니다.

그래서 '한국사 바로 알리기 미주본부'에선느 교포2세들의 단체인 Nexgen과 공동으로 한국사 바로 알리기 운동을 시작하게 된 것입니다.

그 첫 사업으로 출간되는 '기적의 시대-대한민국의 탄생'은 해외 2세들에게 대한민국의 건국 과정을 바로 알려 조국에 대한 사랑과 자긍심을 심어 주기 위해 영한(英韓)으로 꾸몄습니다.

| 도서구매 안내 |

대한민국 탄생, 기적의 시대
(THE BIRTH OF KOREA, MIRACLE YEARS 1945~1948)
 

※ 한국본부 연락처

한국사바로알리기 한국지부장 고용식
연락처 HP, 010-8387-0089 / FAX, 02-563-8946

※ 미주본부 연락처
Korean History Forum, USA
2025 Lemoine Avenue Fort Lee, NJ 07024
TEL: 201-315-9532, 917-450-3710

홈페이지 : https://khfusa.org 한국사 바로 알리기 운동 미주본부

추천사

어느 나라에서나 자기 나라의 역사를 젊은이들에게 바로 알리는 일은 모든 배운 사람들의 크나큰 책임이라 생각합니다. 

이번에 '한국사 바로 알리기 미주본부'에서 '기적의 시대'란 제목으로 대한민국 건국사를 만화 형식으로 한국어와 영어로 엮었습니다

"사실을 사실대로"라는 역사 연구의 대원칙을 바탕으로 엮어진 이 책은 동서양을 막론하고 한국을 알기 원하는 세계인들에게 크게 도움이 될 것이라고 믿습니다.

이 책이 널리 읽히는 일이 대한민국의 국위 선양에도 크게 도움이 될 것이라고 확신합니다.  <연세대 명예교수, 김동길>

최응표 대표 인사말

“85년이라는 세월을 살아오며 터득한 것 한 가지는, 역사는 결코 인간을 배신하지 않는다는 것입니다. 역사의 진행은 언제나 정의롭고 정직하기에 반드시 본래 제자리로 돌아간다는 것을 굳게 믿습니다. 부족하지만 애정을 가지고 책 출판을 지켜봐 주시기 바랍니다.” <한국사바로알리기 운동본부 대표, 뉴데일리 고문>

도서 구성

페이지 좌측은 영어로 표시되어 있으며 우측은 한글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역사적인 순간과 인물들의 실제 사진을 첨부해 독자에게 생생한 느낌을 전달하고자 했습니다.

책 서두에 주요 등장 인물의 사진과 설명을 첨부했습니다.


    관련 키워드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
주간 핫 클릭
정치
사회
연예
글로벌
북한
주소 : (100-120) 서울시 중구 남대문로 5가 120 단암빌딩 3층 뉴데일리(주) | 등록번호: 서울 아00115 | 등록일: 2005년 11월 9일 | 발행인: 인보길 · 편집인: 이진광
대표전화: 02-6919-7000 | 팩스: 02-702-2079 | 편집국: 02-6919-7053,7030 | 광고국: 02-6919-7008
Copyright ⓒ New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