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득창출 확대, 공정한 보상, 노동자 권익 보장 등 6개 원칙 선언

서울시, 뉴욕 등 5개 도시와 '국제공유도시 연합'결성

공유도시 발전 위해 서울, 뉴욕, 토론토, 암스테르담, 코펜하겐 등 5개 도시 참여

임혜진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7.05.19 15:33:43
  • 메일
  • 프린트
  • 작게
  • 크게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구글플러스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네이버블로그 공유


 

서울시가 뉴욕, 토론토, 암스테르담, 코펜하겐 등 5개 주요 도시들과 지속가능발전을 도모하는 '국제 공유도시 연합(Sharing cities allience)'을 결성했다고 19일 밝혔다.

'국제 공유도시 연합'은 2012년 서울시가 세계 최초로 '공유도시'를 선언하고 이에 영감을 받은 암스테르담 공유단체 'SHARENL(셰어엔엘)'이 2013년 설립되면서 추진된 것이다.

서울시는 지난해 5월 암스테르담에서 열린 '제1차 공유경제 라운드 테이블'에 참여하며 연합 출범에 합의했다.

5개 도시는 연합출범과 함께 지속가능한 공유도시 발전을 위해 6가지 원칙을 선언했다.

주요 내용은 ▴소득 창출 확대 ▴공정한 보상과 노동자 권익 보장 ▴공공·안전·보안 표준 시행 ▴이산화탄소 및 폐기물 배출 감소 ▴공정한 접근권 보장 ▴개인정보 보호 등이다.

서울시는 출범식과 함께 뉴욕시가 주최하는 '2017 공유도시 콘퍼런스'에도 참여해 서울시 공유정책 홍보에 나섰다.

이 콘퍼런스는 최근 다국적 기업화되가는 공유기업들이 저임금 직종만을 양산하는 문제에 대한 해법을 모색하고 공유경제 분야에서 지방정부 역할을 논의하기 위해 열렸다.

연합 출범식에 서울 대표로 참석한 마채숙 사회혁신담당관은 "공유정책 선두주자로서 서울시의 공유정책을 세계 유수 도시에 알릴 뿐 아니라, 국제 공유도시 회원사로 적극 참여해 국제적 협력을 강화할 것"이라며 "타도시의 법적, 제도적 문제점 및 사례를 적극 검토해 공유경제가 서울 시민의 삶을 풍요롭게 하는 정책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 키워드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
주간 핫 클릭
정치
사회
연예
글로벌
북한
주소 : (100-120) 서울시 중구 남대문로 5가 120 단암빌딩 3층 뉴데일리(주) | 등록번호: 서울 아00115 | 등록일: 2005년 11월 9일 | 발행인: 인보길 · 편집인: 이진광
대표전화: 02-6919-7000 | 팩스: 02-702-2079 | 편집국: 02-6919-7053,7030 | 광고국: 02-6919-7008
Copyright ⓒ Newdaily All rights reserved.